메뉴 건너뛰기

[취재요청] 간호 교대근무 현황과 개편 방안 토론회 (2019. 11. 22)

 

간호 교대근무 현황과 개편방안토론회

53교대, 43교대 + 야간고정근무제 등 교대근무 형태 제안

 

1122() 오후 230, 한국노총 대회의실에서 개최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의료노련, 위원장 이수진)1122() 오후 230분 한국노총 중앙연구원에서 간호 교대근무 현황과 개편방안국회 토론회를 개최합니다. 이번 토론회는 한국노총 중앙연구원과 의료노련이 공동으로 주최합니다.

병원 현장에서 간호인력의 이직원인은 3교대 근무로 인해 나타나는 근무 환경, 조직문화, 부서이동 등 여러 가지 요인에 의해 나타납니다. 실 근로시간을 단축할 수 있는 3교대제 이외에 다양하고 자기 선택 가능한 근무 방안이 필요한 실정입니다.

간호사 수요는 증가하나 활동 간호사는 여전히 부족합니다. 특히 지방 중소병원은 만성적인 인력난으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간호사 수요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나 이제 대한 병원 인력 공급은 늘 부족한 상황입니다. 또한 배출 간호 인력 배출 인력은 OECD 국가 중 가장 높지만, 활동 간호 인력 비율은 가장 낮은 현실에 놓여 있습니다.

이러한 현실에서 나타나는 문제를 바탕으로 교대근무로 볼 수 있는 문제점과 신체적·정신적 질병 노출과 일·가정 양립에 지장을 주는 분석을 통해 간호사의 이직을 줄이고 경력 단절을 방지하여 간호사의 장기근속을 유도하는 방안을 모색하고자 합니다.

 

토론회에서는 김진현 서울대 교수가 간호업무의 교대제 운영 현황과 문제점, 현실적이고 실효성 있는 교대제 개선 방안의 연구를 발표합니다. 이어, 간호인력 교대제 현황과 개선 방안에는 배현지 안동대 교수와 황선숙 서울의료원 간호부장, 김영환 e-신한노무법인 노무사, 이민우 의료노련 정책전문위원이 참석해 의료계 노사, 전문가 시선으로 대안 마련 모색을 위한 토론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귀 언론사의 많은 관심과 취재를 요청드립니다.

 

 

20191122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

 

 

 

댓글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4 [취재요청] 의료노련 창립 20주년 특별공연 개최 (2019. 5. 29) 정책국 2019.05.28 738
213 [성명]미국산 위험 쇠고기 수입규제와 민주주의·평화·안정을 위한 한국노총 특별성명 의료노련 2018.08.20 317
212 서울비젼뉴스 17호 의료노련 2018.08.19 315
211 [보도자료] 이수진 위원장, ITUC-AP 지역총회에서 한국의 여성 노동자의 현실 전해 의료노련 2019.10.10 239
210 [보도자료] 서울의료원 노사 비정규직 노동자 차별 제로화 선언! 정책국 2019.07.26 216
209 [성명] 환자의 건강과 병원노동자의 고용안정을 위협하는 보건복지부의 입원환자 식대수가 개편안을 반대한다. 의료노련 2018.08.20 211
208 [성명] 성남시의료원에는 공공의료를 꿈꾸는 많은 노동자들이 있습니다 의료노련 2019.09.25 207
207 [성명] 공공보건의료 발전 종합대책으로 국민들이 차별 없이 질 높은 공공의료서비스를 받길 기대한다 대외협력국 2018.10.04 177
206 [성명] 서울의료원 간호사 죽음에 대한 철저한 진상 조사를 요구한다 의료노련 2019.01.11 176
205 [취재요청] "간호사 교대근무 실태조사 현황과 대안" 국회토론회 정책실 2019.12.09 166
204 [성명] 故 서지윤 간호사를 애도한다 의료노련 2019.09.06 162
203 [성명] 검사 성추행 사건의 철저한 진상 조사를 통한 가해자 처벌과 성차별적 조직문화 개선을 요구한다 의료노련 2018.09.03 160
202 [위원장 편지] 현장에서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이고 있을 조합원 동지들께 정책실 2020.03.11 151
201 [긴급선언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한 병원노동자 긴급 선언 정책실 2020.02.07 144
200 [성명]정치적 목적의 공기업 표적감사를 즉각 중단하라! 의료노련 2018.08.20 141
199 근로시간면제심의위원회 타임오프 논의에 대한 양대 노총 병원사업장 노동조합의 입장 의료노련 2018.08.20 136
198 [성명] G20 서울정상회의 글로벌 유니온 성명서 의료노련 2018.08.20 133
[취재요청] 간호 교대근무 현황과 개편 방안 토론회 (2019. 11. 22) 정책실 2019.11.22 132
196 [취재요청] 간호인력 이직에 따른 대안마련 국회 토론회 (2019. 7. 15) 정책국 2019.07.15 131
195 [성명] 전택노련 故최우기 동지의 명복을 빕니다. 대외협력국 2018.12.10 130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