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3 [성명]진정 노동자의 생명과 건강보호를 포기할 것인가? 의료노련 2018.08.20 43
52 [성명]장애인 차별금지 실천을 위한 기업의 자성을 촉구한다 의료노련 2018.08.20 83
51 [성명]경제5단체의 규제완화 요구를 규탄한다 의료노련 2018.08.20 33
50 [성명]법무장관의 노동법 개정 발언을 강력 규탄한다 의료노련 2018.08.20 37
49 [성명]감사원의 이례적 중간발표를 강력 규탄한다 의료노련 2018.08.20 41
48 [보도]한국노총, 서해안 살리기 태안 농수산물 판매장터 개최 의료노련 2018.08.20 49
47 [성명]‘시장’에 맡겨진 ‘복지’는 고양이 앞에 생선 의료노련 2018.08.20 122
46 [성명]국민연금 담보로 한 신용회복 대책 철회해야 의료노련 2018.08.20 81
45 [성명]정치적 목적의 공기업 표적감사를 즉각 중단하라! 의료노련 2018.08.20 141
44 [성명] 기획재정부의 “공.사보험 정보 공유 추진”방침에 대한 정운영위원회 가입자위원 입장 의료노련 2018.08.20 118
43 [성명]경제4단체의 ‘경제살리기 화답’을 환영한다 의료노련 2018.08.20 43
42 [보도]‘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의료노련 2018.08.20 7
41 [논평]이명박 정부의 사회정책수석 인선 유감 의료노련 2018.08.20 20
40 의료법 개악에 대한 성명서 의료노련 2018.08.20 7
39 [성명]'정규직 전환회피' 편법 부추기는 경총 규탄 의료노련 2018.08.20 70
38 의료법 개정안[시안]비급여 의료비 고시(병원별 비교 가능) 의료노련 2018.08.20 62
37 한국노총은 올해 임금인상 요구율을 9.3% 의료노련 2018.08.20 11
36 노총 위원장 정말 어렵다 의료노련 2018.08.20 11
35 한국노총, 뇌심혈관계질환 예방 프로그램 실시 의료노련 2018.08.20 90
34 총파업을 비롯한 모든 수단 동원해 막아낼 것! 의료노련 2018.08.20 27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