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전택노련 최우기 동지의 명복을 빕니다.
 

 

오늘 오후 2시경 한국노총 전택노련 소속 최우기(57)동지가 카카오카플(차량공유)서비스에 항의하며 오늘 국회 앞 도로에서 분신을 시도, 곧 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목숨을 잃고 말았습니다.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은 전택노련 최우기 동지의 안탁까운 죽음에 조합원 모두의 마음을 모아 깊은 애도의 뜻을 전합니다.

 

택시노동자들은 장시간, 저임금 노동에 내몰려있는 대표적 노동자들입니다. 고인은 최근 인터넷대기업이 카플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들면서 택시노동자들과 함께 거리에 나와 생존권 투쟁에 나섰습니다. 그는 결국 자신의 일터인 택시에서 짧은 생을 마감했습니다.

 

택시노동자들에게 카풀서비스는 공유경제, 미래산업이 아니라 저임금 노동자들의 주머니들 털어 대기업을 살찌우는 존재였습니다. 정부는 새로운 시스템이 연착륙 할 수 있도록 제도적 안전장치도 없이 4차 산업, 공유경제를 이야기하며, 대기업은 카풀도입을 승인해줬고, 결국 오늘 소중한 노동자의 목숨을 앗아갔습니다.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은 먼저 하늘로 떠난 최우기 동지의 명복을 빌며, 노동자들이 연대정신으로 택시노동자들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카풀도입을 투쟁으로 끝까지 막아낼 것입니다. 다시 한 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하늘나라에서 편히 잠드시길 기도합니다.

 

20181210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

댓글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7 <투쟁결의문> 제20년차 의료노련 정기대의원대회 대외협력국 2019.01.25 55
166 [성명] 서울의료원 간호사 죽음에 대한 철저한 진상 조사를 요구한다 의료노련 2019.01.11 184
165 [성명] 故 임세원교수의 안타까운 희생을 애도합니다. 대외협력국 2019.01.02 34
164 [보도자료] 공공병원 최초로 간접고용 정규직 전환한 국립병원노조 대외협력국 2018.12.18 115
[성명] 전택노련 故최우기 동지의 명복을 빕니다. 대외협력국 2018.12.10 138
162 [기자회견문] 문재인 대통령은 제주 영리병원 허가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영리병원 설립 금지’공약사항을 이행하라 정책국 2018.12.10 41
161 [기자회견문] 공론조사위원회’의 불허 뒤집고 영리병원 허가한 원희룡 제주도지사 규탄한다 정책국 2018.12.10 35
160 [성명]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영리병원 개원허가 철회하라 의료노련 2018.12.06 83
159 [긴급성명] 제주도민의 영리병원 불허 권고 결정을 거부하려는 의료노련 2018.12.06 57
158 [성명] 제주 영리병원 강행, 원희룡 제주도지사 규탄한다 의료노련 2018.12.04 37
157 [성명] 더불어민주당은 의료기기·의약품 안전평가 규제 완화하는 의료민영화 법안 통과시도 중단하라 정책국 2018.12.03 87
156 [기자회견] 의료민영화 법제화 강행 더불어민주당 규탄 기자회견 정책국 2018.11.21 43
155 [성명] 제약사 특혜 챙기기의 온상이 된 ‘글로벌 혁신신약 약가우대’ 전면 폐기하라 정책국 2018.11.21 70
154 [보도자료] 의료노련, 제9대 위원장 당선(18.11.20) 의료노련 2018.11.20 52
153 [성명] 하점연 할머니의 명복을 빕니다 의료노련 2018.10.26 51
152 [기자회견문] 개인의료정보 상업화에 반대한다 - 개인의료정보 자기 결정권과 통제권을 강화하라 의료노련 2018.10.10 47
151 [취재요청] 개인의료정보의 상업화에 반대하는 노동시민사회 기자회견 의료노련 2018.10.10 41
150 [ 논 평 ] 원희룡 제주 지사는 제주 영리병원을 즉각 불허하라 의료노련 2018.10.05 19
149 [성명] 공공보건의료 발전 종합대책으로 국민들이 차별 없이 질 높은 공공의료서비스를 받길 기대한다 대외협력국 2018.10.04 196
148 [성명] 제주 녹지국제영리병원 STOP! 공론 조사 결과는 영리병원을 확고히 반대하는 제주도민의 의사가 반영돼야 한다 의료노련 2018.10.04 78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