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논평] 인권, 생명안전 생존권을 위협하는 규제샌드박스 반대

 

금융혁신지원특별법이 시행되는 4월 중 `규제 샌드박스 제도 시행 100일 성과 및 발전 방안`을 마련한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경제부총리에 따르면 내수 활성화를 위해 민간이 활력을 되찾는 게 핵심이라고 말한다.

 

이는 기업들의 각종 규제완화를 풀어주는 것으로, 그간 체외진단기기 평가 간소화, 병원기술지주회사 허용, 보건의료빅데이터 상업화 등을 추진되었다. 작년에는 규제프리존법을 포함한 이른바 규제프리존법이 통과되었다.

 

규제혁신법의 내용은 기업이 규제특구에서 안정·효용성을 입증하지 않은 상품을 쉽게 팔 수 있도록 허가해주는 것이다. 국민의 건강과 안전은 고려하지 않고 민간기업의 이익만을 극대화하자는 것인지 의심스럽다.

 

규제샌드박스는 의료기기 규제완화, 건강관리서비스 민영화, 유전자 검사 등 의료기기 기업들에 허가절차 간소화로 의료 상업화가 심히 우려되는 바이다.

 

기존의 국민건강보험체계 결정구조를 무시하고 규제샌드박스 시행은 용납할 수 없으며, 의료 영리화의 시도임을 분명히 경고한다.

 

2019222

 

전국의료산업노동조합연맹

 

댓글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기자회견 취재협조전 및 기자회견문]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의료인력의 육체적 정신적 탈진에 대한 대책 촉구 기자회견(2021. 1. 21.) 의료노련 3 시간 전 5
공지 [성명서] 보건복지부 유연근무제 추진의 즉각적인 중단을 촉구한다! 의료노련 2020.11.30 40
공지 [보도자료] 2020. 11. 11. 의료인력 노동환경 개선과 지속가능한 보건의료체제 마련을 위한 토론회 (발제문 첨부) 의료노련 2020.11.11 39
공지 [성명] 녹지그룹의 제주 녹지국제병원 개설허가취소처분 취소청구 기각 판결을 환영한다 의료노련 2020.10.21 60
191 [성명] 고용노동부의 6.25 종합병원 수시근로감독 결과에 대한 의료노련 입장(190625) 정책국 2019.06.26 88
190 [성명] 문케어 70% 보장성 강화는 국고지원 정상화에 달려 있다! 정부는 건강보험재정 국고 지원금을 즉각 이행하라! 정책국 2019.06.17 139
189 [성명] 인보사 허가 취소는 인보사 사태 해결의 시작일 뿐이다 정책국 2019.05.31 61
188 [취재요청] 의료노련 창립 20주년 특별공연 개최 (2019. 5. 29) 정책국 2019.05.28 1379
187 [기자회견문] 코오롱 및 식품의약품안전처 검찰 고소·고발, 이의경 식약처장 퇴진을 요구한다 정책국 2019.05.23 63
186 [취재요청] 코오롱 및 식품의약품안전처 검찰 고소·고발,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퇴진 촉구 기자회견 정책국 2019.05.20 87
185 [보도자료] 제1차 국민건강보험종합계획 졸속 ‘서면 심의’ 강력 규탄한다 정책국 2019.04.25 89
184 [성명] 녹지국제병원 개설허가 취소 관련 입장 정책국 2019.04.18 65
183 [성명] 우리는 아직도 진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의료노련 2019.04.16 74
182 [기자회견문]정부는 노동기본권을 온전히 보장하고, ILO 핵심협약 비준을 결단하라! 의료노련 2019.04.12 68
181 [성명] 제47회 보건의 날, 정부는 전 국민의 보편적 건강보장을 확보하라! 정책국 2019.04.05 87
180 제주 4.3 71주기, 완전한 해결을 촉구한다 정책국 2019.04.03 51
179 [취재요청] 전국치과기공사노동조합 출범식 (2019. 3. 19) 2 정책국 2019.03.18 132
178 [성명]정부는 국민 누구나가 뜻이 같은 사람끼리 함께 뭉칠 수 있는 자유, 국제노동기구(ILO)의 결사의 자유를 조속히 비준하라 의료노련 2019.03.08 70
177 [논평] 제주 녹지국제병원 허가 취소절차 돌입에 대한 입장(19.3.4) 정책국 2019.03.05 44
176 [기자회견문] 제주도 영리병원 철회와 원희룡 도지사 규탄 정책국 2019.03.05 43
175 [논평]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하는 의료노련의 입장 정책국 2019.03.05 40
174 [성명]제주도민 기만하는 제주도정은 영리병원 개원 허가 철회하라! 의료노련 2019.02.26 56
[논평] 인권, 생명안전 생존권을 위협하는 규제샌드박스 반대 정책국 2019.02.24 97
172 [성명] 故 윤한덕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을 추모합니다 의료노련 2019.02.08 72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