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한국노총,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안정적인 건강보험 제도 운영 건의

정부의 '제1차 국민건강보험종합계획(안)(2019~2023)'에 대한 의견 전달

 

한국노총은 10일 오전 정부가 추진하는 '제1차 국민건강보험종합계획(안)(2019~2023)'에 대한 정책 개선 내용을 담은 의견서를 보건복지부에 전달했다.

한국노총은 "이번 종합계획이 건강보험법 개정 이후 처음으로 시행하는 건강보험제도에 관한 종합운영계획이니만큼 보장성, 재원조달, 공급자보상 등 다양한 쟁점사항에 대해 충분한 의견수렴이 필요하다"며 "사회적 대화 제안 등 가입자단체 대표로서 한국노총이 제안하는 내용들이 종합운영계획에 중장기적으로 담길 수 있도록 할 것"을 요구했다.

의견서는 크게 ▲보장성 강화 및 안정적 제도운영을 위한 기반마련 ▲건강보험 거버넌스 개편 ▲공공인프라 확대 등 세 가지로 구성됐다.

종합계획과 가장 밀접한 관련이 있는 '보장성 강화 및 안정적 제도운영을 위한 기반마련'에서는 보완적 의료비 지원 내실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확대 및 제도화, 의약품 보장성 강화, 적정진료 및 적정수가 보상, 의료기관 기능에 적합한 보상체계 마련, 보험급여 사후관리 강화 및 보험료 부과체계 개편 지속 추진 등을 포괄적으로 지적했다.

특히 재원마련과 관련해서 향후 고령화라는 인구구조 변화와 더불어 보장성 강화가 지속적으로 이뤄지기 위해서는 상시적 국고지원 미달 문제부터 해소해야한다는데 방점을 두었다.

거버넌스 개편에 대해서는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이하 건정심) 위원 구성 개편, 약제급여평가위원회(이하 약평위) 및 급평위(이하 급여평가위원회) 등을 건정심 산하로 이전하고 사무국 설치를 통해 대표성 있는 가입자단체의 전문성을 보완해야한다고 지적했다.

또한 그동안 노동시민사회가 지적해온 보험료율 결정기능과 관련하여 재정운영위원회로 이관하거나 건정심 내에서 공급자위원의 의결권을 제한하는 등의 조치가 시급하다고 밝혔다.

공공인프라 확대와 관련해서는 지역사회 내 표준의료서비스 모델 정립, 수가체계 기반 제공, 정책병상으로서의 기능 등을 근거로 직영병원 확충이 필요하다고 밝히고 지난 정부에서도 이미 검토된 바 있는 사안이므로 이번 정부에서 ‘공공병원 확충’을 직영병원 확충부터 진행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한 2018년 한국노총과 의료노련, 공공연맹, 연합노련이 박광온 의원실과 개최한 토론회에서 제안된 바 있는 ‘공공보건의료공단’ 설립과 같이 대안적인 방안도 함께 검토돼야함을 강조했다. 

 

 

http://www.medigatenews.com/news/2117936647

댓글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9 내년 건강보험료 인상폭 결정 막은 '국고지원 미지급금' 정책국 2019.07.25 103
98 의협 "의원 수가 3.5% 마지노선"...가입자 "2.9%도 많아" 정책국 2019.07.25 48
97 [매일노동뉴스] “정부는 건강보험재정 국고지원금 확대하라” 정책국 2019.07.25 57
96 제일병원 부지 매각 후 새 부지로 분원 재추진 정책국 2019.07.25 65
95 '저수가' 체계 떠받치는 건 병원의 저임금·공짜노동·장시간노동 정책국 2019.07.25 46
94 [매일노동뉴스] 보건의료인력지원법 제정 의미와 과제 정책국 2019.07.25 55
93 경사노위 "'文케어' 민영보험 반사이익 환원"…업계 반발 예상 정책국 2019.07.25 46
92 "문재인케어로 민간보험사 1.5兆 이익"…실손보험료 인하 사회적대화 추진 정책국 2019.07.25 47
한국노총,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안정적인 건강보험 제도 운영 건의 정책국 2019.07.25 53
90 [매일노동뉴스] 만성 인력부족 앓은 보건의료기관 숨통 트인다 정책국 2019.03.29 120
89 [매일노동뉴스] 제일병원 살리기 나선 강춘호 참노조 위원장 “노조는 모든 제일병원 인수의향자에 열려 있다” 정책국 2019.03.21 127
88 치과기공사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노조 출범 정책국 2019.03.19 126
87 [매일노동뉴스] 강릉아산병원 노사 첫 단체협약 체결 정책국 2019.03.19 126
86 [매일노동뉴스] 제주 영리병원 허가 취소절차 돌입, 녹지국제병원 사태가 남긴 교훈 정책국 2019.03.19 76
85 [매일노동뉴스] 제주 영리병원 개설, 무엇이 문제인가 정책국 2019.03.19 15
84 [매일노동뉴스] 의료노련 “올해 2만 조합원 조직하겠다” 정책국 2019.03.19 20
83 이수진 최고위원 "주 73시간 근무 영화 노동자 사망, 위험한... 의료노련 2019.02.11 41
82 [매일노동뉴스] 이수진 최고위원 “최저임금, 정쟁 대상 되지 않았으면” 의료노련 2019.01.10 55
81 민주당 이수진 최고위원, 송명빈식 '갑질' 방지 위한 직장 민주주의 강조 의료노련 2019.01.07 41
80 민주당 이수진, "비정규직 청년 노동자의 죽음 방치해서는 안된다 의료노련 2019.01.07 24
SCROLL TOP